20200618_JANG_Nari_O1

한 땀 한 땀 조각을 잇대어

2012년 <홈 스윗 홈>의 가족은 엄마, 아빠, 누나, 동생으로 완벽한 4인 구성이었다. 그러나 뭣 때문인지 둘씩 갈라서 반쪽이 됐다. 엄마와 누나가 사는 집에 찾아오는 동생은 불청객이다. 쫓아낼 수도 없고 거둘 수도 없는 두 사람의 딜레마다. 2016년 <아버지의 방>은 가족이 갈라서기 전의 이야기다. 엄마와 딸이 떠나야만 했던 원인과 그 후로도 해소되지 않는 딸의 감정을 그린다. 2017년 <한심해서 죄송합니다>는 엄마의 기대에 못 미치는 딸의 독백이다. <검은 악어>에서 딸은 반지하 월세집에 혼자 살며 죽음과 같은 불안을 호소한다. 2020년 <아홉 살의 사루비아>는 다시 어린 시절로 가 죄의식의 근원을 찾는다.


장나리는 삶의 일부분을 도려내어 펄떡이는 감정을 그린다. 자리를 못 잡고 방황하는 동생, 가족에게 폭력을 휘두르다  버림받은 아빠, 날 선 잔소리를 퍼붓는 엄마를 미워하며, 자신의 결점을 깨달았다. 자기에게서 한 걸음 떨어져 고통과 분노를 작업했다. 장나리 방식은 퀼트처럼 다양한 조각을 엮어 예상치 못한 그림을 만드는 것이다. 여러 작업을 거치며 힘겹게 그러모은 장면들을 보다 애니메이션답게 만들려고 애썼다. <홈 스윗 홈> 이후 <아홉 살의 사루비아>까지 애니메이션다운 연출 감각을 벼리고 차근차근 디테일을 쌓아 진실의 순간을 빚어내고 화면 속 전부를 움직이며 장면의 호흡을 조절했다.

 

2020년 7월 인터뷰

Sewing one piece at a time

In the 2012 film Home Sweet Home, there is a family with a mother, a father, an older daughter and her younger brother. For an unknown reason, they are living in separation. The mother and daughter are living together when the younger brother arrives and becomes a nuisance. They can’t stand living together, but they also can’t kick out their unwanted guest. Meanwhile, My Father’s Room (2016) tells the story of the same family before their separation. It shows the reason why the mother and daughter had to leave and the daughter’s unresolved emotions. I’m Sorry I’m Pathetic (2017) presents the daughter’s monologue as she fails to live up to her mother’s expectations. In The Black Crocodile (2017), the daughter lives alone while renting a basement apartment and endures a deathly anxiety. Then finally, Salvia at Nine (2020) takes us back to her childhood and explores the roots of her feelings of guilt.

 

JANG Nari offers up slices of her own experiences and visceral emotions. We see a younger brother who still has not found his way in life, a father whose violent tendencies result in abandonment by his own family, and a daughter who bristles at her mother’s constant nagging and comes to acknowledge her own shortcomings. The director stepped outside of herself and explored her own pain and anger. She weaves together elements as varied as the pieces of a quilt to create a surprising picture. Her scenes are created with great care and a truly animated touch. From Home Sweet Home to Salvia at Nine, we see the development of her sensibilities as an animation filmmaker, as she builds up the details of her work toward a deeper truth and breathes rhythm and movement into the screen.

jnarii.png

아홉 살의 사루비아 Salvia at Nine

2020| dir. JANG Nari | 6mins 40secs | 2D

9살 소녀 ㅇㅇ가 사는 동네에는 아이 옆에서 에로 비디오를 보는 아빠, 초등학교에서 성추행을 일삼는 노인이 살고 있다. 어느 날 ㅇㅇ는 슈퍼에서 과자를 훔치다 주인 아줌마에게 들킨다. ㅇㅇ는 손에 쥐고 있던 사탕 값 100원을 내고 도망치듯 가게를 나온다.

A nine-year-old girl lives in a neighborhood where a father watches erotic videos next to his child and an elderly child molester resides in the elementary school. One day, the girl is stealing snacks from a supermarket when she is caught by the woman who owns the store. The girl hands over 100 won for the candy in her hand and runs away.

트레일러 trailer

검은 악어 The Black Crocodile

2017 | dir. JANG Nari | 5mins 19secs | 2D

여자는 벽의 갈라진 틈을 메우고 있다. 어쩐지 빛도 잘 들지 않는 그 집의 벽을 언제까지고 메울 것 같은 불안감이 든다. 옆집의 남자가 자살 시도를 한다. 여자는 생각했다. 그 남자는 사는 게 무서워서 죽으려 한 거라고. 그리고 여자의 집에 검은 악어가 나타난다. 

A woman fills in a crack on the wall. She feels an unbidden anxiety, as if she might be endlessly repairing her lightless house. A man next door attempts suicide, and she assumes he tried to kill himself due to the fear of being alive. Then, a black crocodile appears at her house.

보러가기 watch now 

한심해서 죄송합니다 I’m Sorry I’m Pathetic

2017 | dir. JANG Nari | 1min 58secs | 2D

여자는 매일 책상 앞에 앉아 작업을 하고 있다. 그래서 목이 굽었다. 엄마는 딸이 뭘 하는지 잘 모르겠지만 어쨌든 마음에 안 든다. 여자는 오늘도 눈칫밥을 먹는다. 고개를 들 수가 없다.

A woman works at her desk day after day, causing her neck to become bent. Her mother is unhappy with her although she isn't sure what her daughter is doing. The daughter feels guilty for being a burden and is unable to raise her head.

보러가기 watch now 

아버지의 방 My Father's Room

2016 | dir. JANG Nari | 8mins 16secs | 2D

그녀는 어린 시절 아버지로부터 학대를 받았다. 아버지와 헤어져 살게 된 후에 그녀는 상처도 증오도 점점 잊어간다. 그러던 어느 날, 그녀는 뜻밖의 순간에 가족에게 버림받은 아버지의 시간들을 떠올리며 혼란스러워진다.

She was abused by her father during childhood. Since he left, the pain and anger had begun to fade. One day, unexpectedly, she was struck by a revelation about her father's life that cast her feelings about him into confusion.

트레일러 trailer 

홈 스윗 홈 HOME SWEET HOME

2012 | dir. JANG Nar | 7mins 22secs | 2D 

신문 배달이 시작되는 이른 새벽, 남자는 후미진 골목으로 찾아든다. 누이에게 돈을 꾸고, 어머니의 출근 준비가 분주한 때에 부엌 바닥에 누워있는 그는 거대한 벌레다.

In the early dawn when newspapers start to be delivered, a man arrives at a house in an obscure alley. He borrows money from his sister, and while his mother is busy getting ready for work, he lies down on the kitchen floor.

트레일러 trailer 

Please reload

© 2013-2020 SEOUL&ANIMATOR